Menu Close

기가바이트 메인보드 바이오스 부팅순서 변경 / UBS 부팅 방법

기가바이트 메인보드 바이오스 설정에서 USB 부팅순서 바꾸기

아래 사진들은 기가바이트에서 나온 메인보드의
펌웨어를 업데이트 하기 전에 찍었던 것들이다.

만약 업데이트를 했다면 조금 다른 화면이 나올텐데
원리와 방법은 똑같으니까
아래 내용만 잘 이해하면 부팅순서를 쉽게 바꿀 수 있을 것이다.

기가바이트 메인보드 바이오스 키 / 진입 방법

컴퓨터를 키고 위 화면이 나오면 Del 키를 계속 눌러준다.

 

메인보드 회사마다 바이오스 진입 버튼이 다르다.

F3나 F5를 눌러야 할 때도 있다.

화면에 나와 있는 버튼을 보고 맞는 키를 눌러주면 된다.

 

컴퓨터를 켜면 부팅을 위해 제일 먼저 읽는 장치가
부팅옵션 1번에 있는 장치다.

위 사진은 CT500MX500SSD1 이라는 SSD로 되어 있는 상태다.

오래전에 쓰던 노트북에서는 ‘부팅옵션 #1’을 눌러주면
곧바로 USB를 선택할 수 있었다.

그러나 기가바이트 메인보드에 적용된 바이오스 화면에서는
이곳에서 USB를 선택할 수 없었다.
시디롬이나 하드, SSD는 보이는데 USB는 없었다.

 

따라서 아래와 같이…

Hard Drive BBS Prioirties 라는 메뉴에 들어가야 한다.

 

그러면 위와 같이 USB를 부팅 옵션 #1의 위치에 불러올 수 있다.

 

밖으로 나와 보면 부팅 옵션 #1의 장치가 USB로 변경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제 종료를 눌러준다.

 

종료 시 저장 후 종료나 저장 후 재부팅을 원하냐고 묻는다면 그렇게 해 준다.

윈도우10이 설치되어 있는 USB로 부팅되는 모습.

 

USB로 부팅되었다.

 

주의점!

모든 작업이 끝나면 부팅순서를 원래대로 돌려놓자.

다시 바이오스 설정 화면으로 들어가서
하드나 SSD 등 윈도우가 설치되어 있는 장치를
부팅옵션1번으로 바꿔주는 것을 잊지 말자.

 

p.s.

윈도우7, 윈도우8, 윈도우10 모두 전체 백업은
윈도우가 실행된 상태에서 할 수 있지만

전체 복원은 컴퓨터를 껐다가 다시 켤 때
윈도우 부팅장치로 부팅해야만 가능하다.

백업과 복원에는
전체를 그대로 복사하듯 저장하고 살려내는 이미지 백업과 이미지 복원이 있고
새롭게 바뀌는 부분에 대해서만 추가하고 뺄 수 있는 부분 백업과 부분 복원이 있다.

이전 글 참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