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pbt 키캡이 아닌 기계식 키보드는 못 쓰겠다

기계식 키보드로 넘어온 지 최소 5년은 넘은 것 같다. pbt 키캡만 쓰다가 abs 키캡으로 넘어왔더니 마찰때문에 도저히 쓸 수 없을 때가 많아졌다. 키캡표면과 손가락 끝쪽 아랫 부분… 키를 치면서 맞닿고 맞닿은 상태로 조금씩 미끄러지는 그 부분… pbt는 보들보들하게 미끄러져서 아무런 마찰없이 가볍게 쳐 내려가 이런게 편한건지도 몰랐는데 abs로 넘어온 후 조금만 오래 타이핑을 하다보면 바로 마찰이 느껴져 힘들어졌다 .

힘들어졌다 뿐인가, 짜증나고 나중에는 결국 오래된 키보드를 꺼내 연결해 써야했다.

아이고 진짜… 짜증나서…

다 팔아버리고 펜터그래프로 다시 돌아가야할까? 이 키보드에는 pbt 키캡이 나오지 않고 호환도 안되는데…

낮은 키축이 사용된 키보드 중 매니악인가 뭔가에서 k940 이라는 키보드가 나온걸 봤다. pbt 키캡이라고 하니 이걸 마지막으로 한 번 사용해보고 그래도 안된다면 펜터그래프로 도로 넘어가야겠다. 체리에서도 낮은 키축이 나온지는 꽤 되었는데 아직 그게 적용된 키보드는 못 본 것 같다. 나온다면 나중에라도 한 번 써 보기는 해야지… 그나저나 기계식 키보드 좀 써본다고 했다가 십만원 단위의 돈을 쓰게 되니 너무 부담이 크다.

그냥 주절주절… 막 써 본다. 기계식 키보드 키캡은 pbt가 아니면 안된다. 다른건 마찰력 때문에 못 쓴다. 타이핑 스타일에 따라 다르겠지만 내 스타일에는 도저히… 도저히… 어떻게 할 수 없다. 아… 내 돈…

댓글 남기기